한국지엠, 연탄 나눔 릴레이 봉사로 따뜻한 온정 전달


한국지엠주식회사(이하 한국지엠)가 지역 저소득층의 겨울철 난방 지원을 위해 연탄을 기증하고, 임직원으로 구성된 한국지엠 사회봉사단의 릴레이 자원봉사를 통해 직접 연탄을 배달하며 지역사회와 온정을 나누고 있다.
 
한국지엠은 사회복지법인 한국지엠한마음재단과 함께 2 2000장의 연탄을 인천연탄은행과 사단법인 보령선한이웃에 기증하고, 인천과 보령 등 한국지엠 사업장이 소재한 지역의 저소득 가정 73세대의 겨울철 난방을 지원한다. 또한, 연탄 기증에 더해 한국지엠 임직원으로 구성된 한국지엠 사회봉사단은 11월 한달 간 4회에 걸쳐 지역별 혹은 부서별로 수혜 가정에 연탄을 직접 배달하는 자원봉사를 이어간다.
 
3일 진행된 한국지엠의 릴레이 연탄 배달 첫번째 자원봉사는 한국지엠 카허 카젬(Kaher Kazem) 사장, 부평지역 임직원과 임직원 가족, 시민 봉사자 등 1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인천연탄은행과 함께 진행됐으며, 봉사자들은 인천시 부평구에 거주하는 저소득 가정 50세대에게 세대당 200장씩 연탄을 배달하며 구슬땀을 흘렸다.



카허 카젬 사장은 우리 주위의 어려운 이웃들이 따뜻하게 겨울을 날 수 있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임직원들의 정성을 모아 연탄을 기부하고 직접 배달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한국지엠은 지역사회의 일원으로서 지속적인 사회공헌활동을 펼쳐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연탄을 전달받은 권영숙(부평구 산곡동, 85)씨는 최근 기온이 급격히 떨어지며 성큼 다가온 겨울에 난방비 걱정이 많았는데, 한국지엠 임직원들이 연탄을 직접 기증하고 배달까지 해줘 따뜻한 겨울을 나게 될 수 있을 것 같다”고 고마움을 표했다.
 
한국지엠의 연탄배달 봉사는 한국지엠의 대표적인 겨울철 사회공헌 활동으로 지난 2007년부터 12년째 매년 실시하고 있으며, 그동안 한국지엠 전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모금한 기금을 통해 연탄 총 35만장을 지역 내 저소득 가정에 전달했다.
 
한편, 한국지엠은 이달 중 인천과 보령 지역을 포함해 4회의 연탄 나눔 임직원 자원봉사를 진행하며, 오는 17일에는 다가오는 겨울철에 대비해 임직원들이 함께 김장김치를 담가 복시시설에 전달하는 사랑의 김장 나눔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당신이 알고 싶은 자동차의 모든 정보 <GCAR>
최정필 에디터 gcarmedia@gcar.co.kr




관련글


2018/11/02 - [신차 정보] - BMW, 럭셔리 오픈탑 스포츠카 뉴 8시리즈 컨버터블 공개

2018/11/02 - [업계 소식] - 렉서스 코리아, 제2회 ‘크리에이티브 마스터즈 마켓’ 오픈

2018/11/02 - [업계 소식] - 볼보자동차코리아, 서정대학교에 교육실습용 차량 기증

2018/11/02 - [업계 소식] - 한국지엠, 생명 살리는 사랑의 헌혈 캠페인 동참!

2018/11/02 - [업계 소식] - 쌍용차, ‘2018 하반기 도서지역 무상점검 서비스’ 시행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